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VIP뉴스

서울문화재단 청년예술청, ‘예술플러스창업’ 모집

서울문화재단, 만 19~39세 청년 대상 예술창업 준비과정 지원자 모집
30명에 총 9000만원 지급, 인큐베이팅, 전문가 피드백 등 예술사업 씨앗 심어

이윤희 기자 | 기사입력 2024/04/04 [14:40]

서울문화재단 청년예술청, ‘예술플러스창업’ 모집

서울문화재단, 만 19~39세 청년 대상 예술창업 준비과정 지원자 모집
30명에 총 9000만원 지급, 인큐베이팅, 전문가 피드백 등 예술사업 씨앗 심어
이윤희 기자 | 입력 : 2024/04/04 [14:40]

 

▲ ‘예술플러스창업’ 참여자 모집 포스터, 출처: 서울문화재단    

 

 서울문화재단(대표이사 이창기)은 예술 창업 준비과정을 지원하는 ‘예술플러스창업’에 참여할 예비창업자를 다음달 2일까지 모집한다.

 

올해 2년차를 맞는 ‘예술플러스창업’은 창작자로서 브랜드 가치를 탐색하고 초기 창업 사업을 설계할 수 있도록 문화예술 특화 비즈니스 교육 과정을 제공하는 사업이다. 지난해에는 기초에서 심화로 이어지는 20주간의 프로그램을 운영해 성장 가능성이 확인된 경쟁력 있는 창업 아이템 15개를 발굴하여 사업화를 지원했다.

이번에 모집하는 2기는 지난해 대비 두 배 확대된 인원인 30명을 선발하며, 4월 4일 기준 만 39세 이하 예술 관련 서비스 사업을 준비하고 있는 자라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사업에 선정되면 △역량개발비 지급(300만원) △기초-실무-심화 단계별 인큐베이션 프로그램 6개월 과정(주 1회) △참여자 및 전문가 네트워킹 등 종합적인 지원을 받는다. 이 과정에서 시장조사, 시제품 제작이 진행되며 전문가의 검증과 평가도 이어진다.


신청 대상은 예술 창업 아이디어를 보유한 만 19세~39세 청년 예비창업자로, 서울 서대문구 충정로에 위치한 ‘청년예술청(SAPY, Seoul Artists’ Platform New&Young)’에서 6월 20일부터 5개월 동안 매주 진행되는 인큐베이션 프로그램에 참석할 수 있다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이외에도 서울문화재단 청년예술청은 예술 분야에서 혁신적인 사업 모델을 보유한 유망 스타트업을 지원하는 공모 사업을 별도로 운영하는 등 예술창업지원을 다각적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예술플러스창업’ 지원은 서울문화예술지원시스템에서 할 수 있다.

이창기 서울문화재단 대표이사는 “지난해 첫 사업으로 문화예술을 아이템으로 정한 청년사업가의 열정을 느낄 수 있었다”며 “예술창업에 관한 호응과 지난해 결과로 이 사업의 실효성을 확인한 만큼 올해 확대된 지원사업이 청년예술인의 실질적인 창업 소식들로 이어지고 시민이 혜택을 볼 수 있길 바란다”고 밝혔다.

 

서울문화재단은 청년예술인의 지속 가능한 창작활동을 위해 새로운 실험과 도전이 가능한 종합서비스 공간 '청년예술청'을 운영하고 있으며, 카페형 공유오피스, 다목적실, 미디어실 등을 무료 및 유료로 대관하고 있다.

 

VIP뉴스 / 이윤희 기자 viptoday@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예술창업 관련기사목록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