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VIP뉴스

고용률·경제활동참가율 3월 기준 역대 최고…'경기회복세'

기저효과 영향으로 취업자수 증가폭 다소 조정…고용 개선흐름 지속

이윤희 기자 | 기사입력 2024/04/12 [21:50]

고용률·경제활동참가율 3월 기준 역대 최고…'경기회복세'

기저효과 영향으로 취업자수 증가폭 다소 조정…고용 개선흐름 지속
이윤희 기자 | 입력 : 2024/04/12 [21:50]

 3월 취업자가 전년동월대비 17만 3000명 증가한 가운데 고용률과 경제활동참가율이 3월 기준으로 역대 최고를 기록했다.

 

기획재정부는 12일 ‘2024년 3월 고용동향 및 평가’에서 기저효과 영향으로 가팔랐던 취업자 증가세가 다소 조정받는 모습이나 고용률과 경제활동참가율은 3월 기준 역대 최고치를 기록하며 양호한 흐름이라고 밝혔다.

 

올해 3월 15세 이상 고용률은 62.4%로 전년동월대비 0.2%p 상승했고, 15~64세 고용률 또한 69.1%로 전년동월대비 0.4%p 증가했다. 여기에 경제활동참가율도 64.3%로 0.2%p 오르며 모두 3월 기준 역대 최고를 기록했다.

 

▲ 2024년 3월 경제활동인구 구조, 출처: 통계청    

 

취업자수는 지난해 3월 증가세가 크게 확대되었던 기저효과 영향으로 최근의 가팔랐던 증가세가 다소 조정받는 모습을 보였다.

 

다만 1분기 전체로는 29만 4000명 증가하며 지난해 작년 하반기와 유사한 증가세를 지속하고 있다.

 

업종별로는 서비스업·제조업·건설업 모두 증가한 가운데, 특히 제조업은 수출개선 지속에 힘입어 취업자수가 4개월 연속 증가했고 증가폭도 확대되는 양상이다.

 

연령별로는 30대부터 고령층까지 고용률이 상승했는데, 청년층의 경우 고용률이 0.3%p 소폭 하락했으나 실업률도 2개월 연속 감소했다.

 

▲ 2024년 3월 연령별 고용률 및 산업별 취업자 현황, 출처: 통계청    

 

또한 주취업 연령대인 20대 후반의 경우 36개월 연속 고용률 상승하며 3월 기준 역대 최고를 기록했고 실업률도 큰 폭 하락하며 3월 기준 역대 최저를 기록했다. 

 

한편 수출을 중심으로 경기회복세가 지속 확산되고 있어 고용시장도 양호한 흐름을 이어갈 것으로 전망하지만 내수회복 지연 및 건설수주 부진 등 리스크 요인이 상존하고 있다. 이에 정부는 고용개선 흐름이 지속될 수 있도록 경제 역동성 제고를 통한 양질의 일자리 창출과 고용취약계층에 맞춤형 취업지원을 포함한 사회 이동성 개선방안 마련 등 정책 노력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VIP뉴스 / 강세아 기자 kseea2004@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고용률 관련기사목록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